SkyscraperCity banner
1 - 1 of 1 Posts

·
Registered
Joined
·
1,013 Posts
Discussion Starter · #1 ·
2015년까지 단절 녹지 24곳 `생태육교'로 연결

(서울=연합뉴스 ) 정성호 기자 = 급격한 도시화 과정에서 도로 등으로 끊어진 서울 시내 녹지축이 복원된다.

서울시는 11일 "도시화 과정에서 단절된 공원녹지들을 서로 잇는 `생태녹지축 연결 사업'을 벌이기로 했다"며 "2015년까지 단절된 녹지 132곳 중 연결이 가능하고 생태적 중요성이 큰 24곳을 연결해 녹지축을 복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복원될 녹지축은 크게 남북 녹지축, 외곽 환상 녹지축, 지선 산림 생태축, 지선 조성 녹지축, 하천축 등으로 나뉜다.

남북 녹지축에는 북악산∼종묘∼세운상가∼남산 구간, 관악산∼현충묘지공원 구간 등이, 외곽 환상 녹지축에는 중랑구 망우리고개, 은평구 벌고개, 서초구 양재고개 등이 포함돼 있다.

또 지선 산림 생태축에는 중구 남산도시자연공원, 서대문구 안산도시자연공원, 동작구 상도근린공원 등이, 지선 조성 녹지축에는 노원구 경춘선, 강서구 올림픽대로변, 송파구 송파대로 등이, 하천축에는 노원구 당현천, 도봉구 방학천, 관악구 도림천, 서초구 반포천, 송파구 성내천 등이 들어가 있다.

시는 단절 구간에 폭 15∼20m의 생태육교를 조성, 동물들이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도록 하고 사람들이 다닐 수 있는 산책로도 함께 만들 계획이다.

`생태육교'란 육교 형태의 구축물 위에 풀과 나무 등을 심어 끊어진 두 녹지 공간이 생태적으로 연결되도록 하는 것을 말한다.

시는 먼저 다음달까지 원당고개 도로로 끊어진 관악산∼현충묘지공원 구간의 까치산 근린공원을 연결하고, 올해 말까지는 남산공원 자락인 매봉산∼금호산(남산타운아파트 앞 매봉길 )을 이을 계획이다.

또 내년 말까지는 남산순환로로 단절된 관악산∼까치산 구간(낙성대역∼사당역 사이 까치고개 )도 연결할 예정이다.

시는 오는 2005년까지 총 3천억여원을 투입, 3단계로 나눠 24곳을 전부 복원할 계획이다.

시는 녹지축 복원 사업이 완료된 뒤 용산미군기지 부지가 공원으로 조성될 경우 관악산∼까치산∼국립현충원∼한강∼남산으로 이어지는 대형 남북 녹지축이 생겨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영모 시 자연생태과장은 "도로와 주택 건설로 녹지공간이 끊어지면서 도시 내 생물종의 다양성 회복에 장애가 돼 왔다"면서 "생태육교 설치로 인간과 자연이 공존할 수 있는 친환경적이고 균형잡힌 생태도시로 거듭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또 동작구와 함께 도로로 단절돼 있던 대방동 노량진근린공원 안 녹지공간에 생태육교를 이날 준공했다고 밝혔다.

11만3천400여평 크기의 노량진근린공원은 아파트 단지와 주택가 한가운데 있어 이용이 많으면서도 2개 도로로 3등분돼 생태적으로나 이용상 불편이 있었고 그 중 한 곳에는 2001년 오작교가 설치돼 연결됐었다.

이 생태육교는 길이 20m, 폭 20m에 아치 형태로, 산벚나무.단풍나무.화살나무 등 나무 2천500여그루가 심어졌으며 좁은 산책로도 있다.

[email protected]
(끝 )
 
1 - 1 of 1 Posts
Top